• 동문소개
title icon HOME > 동문소개 > 동문작가들의 서재

어머니 ( 시집중에서 )

 

            어머니 ( 시집중에서 )

 

   양지녘에서도  추위를  타던  자식들이

   높다랗게  자라,  한  겨울의  눈밭같은  세상속으로

   겁도  없이  성큼  떠나버린  뒤

 

   동.  서.  남.  북

   4 방위  하늘문에  기도를  걸어두고

   계절없이  가슴  시려드실 

   내  어머니

 

   산수화  그려진

   열 두 폭  병풍같은  세상을  열어주고파

   마침표가  없는  어머니의  기도에는

   둥그렇게  떠오를 

   내일만이  빛  서려  있는데

 

   돌아올  것을  믿기에

   오늘도  문설주에  기대어

   어눌한  시력으로  어둠을  젖히고  계실

   내  어머니

 

   별을  헤이다가

   앞섶에  바람이  스미면

   오늘  못  다  고수레한  어머니의  기도는

   우리들의  내일에  붙여질 

   부적이  될  터

 

    

ip address: *.107.*.122
천명숙 , 2013-01-24 , 조회 1176 , 추천 0 , 반대 0 , 파일수 0 , 스크랩 0
트랙백:  수신불가